황매실사진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김변 조회 6회 작성일 2020-08-14 11:02:58 댓글 0

본문

살림의 여왕 - Housekeeping_매실 건강법_#001

공식홈페이지 : http://www.ebs.co.kr
EBS, 살림의 여왕, Housekeeping, 2006-06-22, 자연건강법4탄, 피로해소 해독에 탁월한 매실 건강법

매실요리, 생활 속 매실 활용법, 등 매실 건강법과 대나무 이용한 전신두드리기, 대나무 체조법등

가정을 경영하는 주부도 이제 전문가 시대!
축적된 경험과 정확한 정보만이 살림을 잘 하는 주부를 만든다.
성공적인 가정경영을 위한 필수 정보를 전하는 '살림의 여왕'!
재주가 많아 알뜰한 살림꾼으로 소문난 주부가 바로 '여왕'의 주인공!!
인테리어, 뷰티, 재테크, 건강, 문화 등 우리 생활의 여러 분야에서
살림의 여왕으로 인정받기까지~ 여왕의 특별한 살림 비법은 무엇일까?
그들의 경험을 통해 실속 있는 가정을 꾸릴 수 있는
살림 정보를 한 자리에 다 모은다

[한불연]8-1 “수묵화 치유명상의 원리”, 지식정보플랫폼 운판

담현 문인화 연구실을 운영하고 있는 김외자 선생이 “수묵화 치유명상의 원리”를 주제로 한국불교발전연구원 8번째 대중강좌를 진행했다.
단국대학교 미술학 박사학위를 받은 담현 김외자 선생은 수원대학교 객원교수, 대한민국 미술대전 초대작가 심사위원을 역임하는 등 활발한 활동과 더불어 평소 사군자를 많이 그리고 보급하는 활동을 해왔다. 그 과정에서 수묵화, 사군자 등의 전통 동양화 기법을 치유와 명상으로 활용하는 방법에 대해 확립한 견해를 이번 강의에서 풀어냈다.
불교 사념처 명상수행의 원리를 전통 동양화를 그릴 때의 신수심법과 연결하여 그림과 인생을 연결하여 생각하라, 동양화는 단순한 기법에서 끝나지 않고 정신세계로 연결되며 작화 과정에서 어떤 마음이 일어나는지 관찰하라, 작품을 보면서 어떤 마음이 일어나는가 말해보라는 등 조용하면서 진지한 강의를 진행했다.
김외자 선생은 “수묵화 치유명상은 그림을 통해 작가와 관객이 서로 자신의 마음을 투영해 봄으로써 – 자아에 대한 마음을 내려놓고 마음을 있는 그대로 개방하여 자신을 드러내고, - 상대방의 마음을 섭수할 수 있는 지혜를 얻을 수 있다. 이를 무아의 체득이라 한다. - 무아는 자신의 생각에 대한 집착과 분별을 소멸시켜야 체득할 수 있는데, - 작가와 관객 모두 그림(사군자화)을 매개로 그런 마음을 얻을 수 있다.”고 했다.
강의가 끝난 뒤 참석한 모든 사람들에게 준비해 온 부채에 그림과 글씨를 일일이 그려주는 정성도 마다하지 않았다. 참석한 이들에게는 좋은 기억이 될 것으로 보인다.
채소기분Vegetablemood : 나도 그림 받고싶당...
채소기분Vegetablemood : 소원쓰기 명상할때 붓으로쓰면 더 잘되는거같아서 붓으로 천천히 쓰는데
다 이유가 있었어요
감사합니다 너무나도 오랫동안 궁금했던것이 풀렸어요^^
채소기분Vegetablemood : 듣다가 눈물이 나요
디자이너인데 검은색을 이렇게 생각해본적이 없어요 너무 아름다운 말씀이예요
채소기분Vegetablemood : 너무 멋있으세요 이런이야기 듣고싶었어요
태어나주셔서 감사합니다❤
마곰 : 自然의四季 人生의 四季를 謙虛하게 받아들이고 無念無想의 世界로 入門하는 時間을 가졌습니다
감사합니다

[공연실황] 200806 목요풍류 "김예지나, 한수지&박지영, 앙상블 후요"

★ 프로그램북 다운로드 ★
https://bit.ly/3h11Gp0

● 공연 설문조사 하러가기 ●
http://www.gugak.go.kr/crm/survey_Inf...

---------------
[연주 프로그램]
1. 자진한잎 중 계면두거-평롱 (0:15)
‘자진한잎’은 가곡의 반주선율을 기악곡화한 관악합주곡이다.
관악기의 독주 또는 병주로 연주하기도 하지만,
이번 공연에서는 아쟁·거문고 병주로 ‘계면두거’와 ‘평롱’을 연주한다.
관악기의 화려한 선율과 역동적인 음악적 분위기와
또 다른 담백하고 섬세한 소리를 선사할 것이다.

[출연]
아쟁 김예지나
·서울대 음악대학 졸업 및 동대학원 재학
·서울시무형문화재 제39호 박종선류 아쟁산조 이수자
·서울대 국악과 ‘협연의 밤’ 협연

거문고 최용석 (제38회 온나라국악경연대회 국무총리상)


2. 취타풍류 중 길타령-별우조타령-군악 (15:45)
‘취타’는 ‘불고 때린다’는 뜻으로 행악(行樂) 계통의 모음곡이다.
관악기와 타악기를 주축으로 연주 한다.
‘취타풍류’는 취타·길군악·길타령·별우조타령·군악을 포함하는 모음곡이다.
이 중에서 길타령·별우조타령·군악은 서로 다른 음계구조를 통하여
음악적 변화와 역동성을 부여하고있다.
본 공연에서는 아쟁 활대의 마찰음과
거문고 술대의 둔탁하지만 깊은 울림이 묘한 조화를 연출한다.

[출연]
아쟁 김예지나
·서울대 음악대학 졸업 및 동대학원 재학
·서울시무형문화재 제39호 박종선류 아쟁산조 이수자
·서울대 국악과 ‘협연의 밤’ 협연

거문고 최용석 (제38회 온나라국악경연대회 국무총리상)


3. 경모궁제례악 : 관(棺) (27:55)
‘경모궁제례악’은 정조가 자신의 아버지 사도세자를 위해 만든 제사음악이다.
‘경모궁제례악’의 이면에는 자신의 아들 사도세자를 관(棺, 뒤주)에 가두었던 영조,
나무로 만든 곡식을 담는 궤[관]에 갇혀 죽음을 맞이한 정조의 아버지 사도세자
그리고 사도세자 그리워하는 정조의 마음이 담겨있다.
세 사람의 교집합 요소 ‘관’을 중심으로 음악적 해석을 시도하였다.

[출연]
해금 한수지
·한예종 예술사 및 전문사 졸업
·국립부산국악원 기악단 단원

피리·생황 박지영
·서울대 국악과 및 동대학원 졸업
·국립부산국악원 기악단 단원

아쟁 김빛나 시나위오케스트라 단원
양금 이언화 서울대 국악과 박사과정
타악 고경화 국립국악원 정악단 단원
편곡 채지혜 거꾸로 프로젝트 'Go Back'


4. 천년만세 (35:48)
당악계열의 ‘보허자’ 환입[도드리]선율에서 파생한 향악계열의 ‘천년만세’는
계면가락도드리-양청도드리-우조가락도드리’로 구성된 모음곡이다.
본 연주에서는 중국에서 유입된 음악이지만
조선의 음악으로 변화, 발전한 악곡의 흐름을 찾아가고자 하였다.
줄의 수가 가장 작은 해금과 관의 수가 가장 많은 생황을 이용하여
서로 다른 소리의 조화를 모색하였다.

[출연]
해금 한수지
·한예종 예술사 및 전문사 졸업
·국립부산국악원 기악단 단원

생황 박지영
·서울대 국악과 및 동대학원 졸업
·국립부산국악원 기악단 단원

가야금 이언화 서울대 국악과 박사과정
타악 고경화 국립국악원 정악단 단원


5. 보허자 : 하늘노래 이어서 하늘음악 아뢴다 (46:02)
‘사악(詞樂)’은 중국 송나라시대에 유행한
운문형식 ‘사(詞)’의 음악버전이다.
고려시대에 유입된 사악 계열의 음악으로
보허자와 낙양춘이 현재까지 전승되고 있다.
‘보허자’는 당악정재 오양선의 창사에 사용된 음악이다.
조선시대에는 궁중연례악으로 사용하였으며, 궁중무용 반주에도 활용되었다.
‘보허자’는 관악합주곡으로 주로 연주되지만, 해금·생황·아쟁 등의
현악기를 중심으로 편성하여 또 다른 ‘보허자’의 모습을 발견하고자한다.

[출연]
해금 한수지
·한예종 예술사 및 전문사 졸업
·국립부산국악원 기악단 단원

피리·생황 박지영
·서울대 국악과 및 동대학원 졸업
·국립부산국악원 기악단 단원

아쟁 김빛나 시나위오케스트라 단원
양금 이언화 서울대 국악과 박사과정


6. 헌천수 (54:40)
헌천수는 고려 시대부터 전해지는 곡이다.
관악염불 또는 염불타령이라고 불리우며, 삼현육각 편성 또는 대금, 피리의 독주로 연주한다.
이번 연주에서는 생황, 세피리, 세중피리의 구성으로 연주하며
정재국 명인의 풍류가락 긴염불도 연주한다.
본체는 같지만 다른 멋을 가지고 있는
두 음악을 비교, 감상하는 재미를 관객에게 들려드리고자 한다.

[출연]
앙상블 후요
·창경궁 작은 음악회(2018)
·제2회 정기연주회 ‘나무, 바람, 숨결’(2018)
·제3회 정기연주회
‘Together And Separately’(2019)

피리 김보들샘 국립국악관현악단 단원, 차승현 제35회 온나라국악경연대회 금상
생황 김태형 제34회 온나라국악경연대회 대통령상
(객원) 타악 이익현 한양대 국악과 재학


7. 사관풍류 (1:04:40)
사관풍류는 향관(鄕管), 즉 향피리가 중심이 되는 풍류를 지칭한다.
‘자진한잎’이라고도 하며, 가곡 중 두거, 농, 낙, 편을 삼현육각편성으로
연주하는 것이다. 경풍년, 염양춘, 수룡음을 포함한다.
이번 무대에서는 풍류를 20분 정도로 짧게 편집하여 구성하였으며,
향피리뿐만 아니라 세중피리, 생황 등의 다양한 관악기를 편성하여
사관풍류의 멋과 맛을 선사한다.

[출연]
앙상블 후요
·창경궁 작은 음악회(2018)
·제2회 정기연주회 ‘나무, 바람, 숨결’(2018)
·제3회 정기연주회
‘Together And Separately’(2019)

생황 김보들샘 국립국악관현악단 단원
피리·생황 김태형 제34회 온나라국악경연대회 대통령상

피리
차승현 제35회 온나라국악경연대회 금상
윤휘수 제33회 동아국악콩쿠르 일반부 금상
변우림 제35회 동아국악콩쿠르 일반부 금상

(객원)
아쟁 남성훈 코리안집시 상자루 동인
타악 이익현 한양대 국악과 재학
dytleekd : 국린이에게는 목요풍류 곡들은 좀 많이 어렵습니다 ㅎㅎㅎ 그래도 자꾸 듣다보면 좋아지겠죠?
sue lee : 후요팀 너무 잘 들었어요!!
전민규 : 요즘에는 향비파나 당비파 연주공연이 없나요???
K-FOREST : 소위 컬래버라는 것이 쟝르를 가리지 않는다 하지만- 거문고와 아쟁이라 하니...
오늘 밤은, 비몽사몽일 듯 합니다.

앞으로도 아름다운 연주, 기대합니다.

... 

#황매실사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597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uptownrealty.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